상단여백
HOME 정부/정책
서울세관, 베트남 하노이 세관과 '제6차 협력회의 개최'신남방정책의 핵심국가인 베트남과 긴밀한 협력 체계 구축
우진명 기자 | 2019.10.01 17:03
제6차서울하노이세관협력회의가끝나고기념촬영을하고있다

서울본부세관(세관장 이명구)은 1일(화) 서울세관 10층 대회의실에서 베트남 하노이세관(세관장 즈엉 푸 동)과 업무 협업 강화 및 지속적 관계구축을 위한 ‘제6차 협력회의’를 개최했다고 밝혔다.

서울세관과 하노이세관은 2012년부터 총 6차례의 협력회의를 개최하였으며, 다양한 교류활동을 이어오고 있다.

이번 회의에서는 한-베트남 FTA 이행 협력 방안, 베트남 진출기업의 통관애로 해소, 조사단속 협력 강화, 전자상거래 수출입 협력 방안, 서울-하노이세관 교류 활성화 등 다양한 논의가 이루어졌다.

또한, 즈엉 푸 동 세관장을 비롯한 하노이세관 대표단은 10월 5일까지 도라산세관비즈니스센터, 관내 보세판매장, 인천공항 입국장 및 X-Ray 판독실, 특송물류센터 등 주요 세관 시설을 방문할 예정이다.

이명구 서울본부세관장은 “베트남은 2015년 FTA가 발효된 이후 아세안 제1위 교역대상국으로 자리 잡았으며, 우리나라 전체 수출에서 차지하는 비중이 2배 이상 급성장 하는 등 신남방정책의 핵심국가”라고 강조하면서 “이번 회의를 통해 서울-하노이세관의 상호협력이 한층 더 강화하는 계기가 될 것이며, 앞으로도 세관 업무 전 분야에 걸쳐서 노하우와 경험을 공유하고 실무자간 연락체계를 구축하는 등 긴밀한 협력체계를 유지해 나갈 계획”이라고 밝혔다.

우진명 기자  nowwjm@hanmail.net

<저작권자 © 관세뉴스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>

우진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
icon인기기사
기사 댓글 0
전체보기
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.
여백
여백
여백
포토뉴스
  • 1
  • 2
  • 3
  • 4
  • 5
여백
여백
Back to Top